새로운 고산철학관 사이트로 이동하기
   작명
+ 작명이란?
사람은 누구나 태어나면 이름을 받는다. 한번 이름을 지으면 평생 그 사람을 따라다니게 된다. 그래서 이름을 짓는 데 있어서 신중해야 한다. 누구나 서로 만나면은 제일 먼저 보는 것이 얼굴이고, 그 다음으로 듣는 것이 이름이다. 그 사람과 이름이 어울리면 듣는 사람에게 좋은 인상을 줄 수 있고, 사회 생활을 보다 원만하게 꾸릴 수 있도록 해주는 것이다. 그래서 이름이 중요하다고 할 수 있다. 그러나 이름이 인생을 좌우하는 것은 아니다. 이름은 옷과 같아서 이름이 좋으면 옷이 좋은 것이지 그 사람이 좋은 것이 아니라서 이름만 좋다고 출세를 보장받는다고 할 수는 없다. 그러나 자기 사주에 맞는 이름을 받는다면 좋은 몸에 좋은 옷을 걸치는 것과 같으니 삶에 좋은 영향을 주는 것은 분명하다. 이름은 좋지만 사주가 나쁜 사람들이 있다. 대통령이 될 이름을 가진다고 해서 모두 대통령이 되는 것은 아니다. 요즘도 자기 이름이 자기 사주보다 좋아서 이름에 치여 인생에 실패하거나 죽는 경우가 많다. 사주에 맞게 이름을 지으면 그때서야 작용이 된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 옛날 양반집에서는 아이가 태어나면 점사(占師)를 불러 한 달을 그 집에서 먹고 살게 하면서 그 아이의 이름과 평생의 사주를 보아서 장차 무엇을 하면 좋은지, 어떤 능력을 가지고 있는지, 이 아이가 몇 살때는 무엇을 조심할 것이며 어떤 베필을 만나야 좋을 것인지를 조목조목 적었다고 한다. 본 고산철학원에서는 이름을 지을 때 사주를 받아 이름을 지어주는 것뿐만 아니라 아이의 성격, 좋은 것과 나쁜 것, 베필 등의 앞 일을 말해주므로 단순히 이름만을 짓는 것을 넘어 아이의 인생을 살펴보고 미리미리 준비할 수 있게 해 주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다.
+ 경험사례 (클릭하시면 자세한 내용을 보실 수 있습니다.)
   - 작명은 간판이며 옷으로 생각하면 된다.
그러나 성명이 인생을 좌우되는 것은 아니다. 이름은 즉 옷인데 이름이 좋다고 출세하는 것은 아니다. 일단은 자기 사주에 맞는 이름이 되어야 한다. 옷이 아무리 훌륭한 옷이라 해도 몸에 크고 좋은 옷을 입힌들 입을 수 없는 것. 이름이 좋으면 다 되면 누구나 대통령이름으로 지으면 모두 대통령이 되는 것이겠는가? 사주에 맞게 이름을 지으면 그때서야 작용이 된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
더 많은 정보를 원하시면 온라인예약을 통해 직접 방문해 주시기 바랍니다.
고산 철학원 상담전화 TEL 747-8683